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미래에셋대우에 ‘고성능 컴퓨팅’ 서비스 제공
[ 날짜별 PDF ]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이 미래에셋대우에 고성능 컴퓨팅(HPC)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13일 전했다.

HPC서비스는 복잡한 고급 연산 문제를 풀기 위한 슈퍼컴퓨터와 대용량 컴퓨터 클러스터를 뜻한다. 현재 금융계는 시장리스크에 따라 장이 급등락을 번갈아 오가는 금융산업에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보장하는 기술로 HPC를 주목하고 있다.

미래에셋대우 담당자는 “시장 변동에 따른 연산량의 급변에 신속 대응하기 위해 클라우드 HPC 상품을 도입됐다”며 “이를 통해 비용과 운용 리소스의 효율성을 높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자사가 제공하는 HPC 서비스가 고객에게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해 최적화된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네이버의 HPC서비스가 기업마다 필요로 하는 인프라 규모와 서비스 특성을 고려한 해법을 제시한다는 것이다.

한편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금융산업의 HPC서비스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최근 ㈜아이티아이즈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에 따라 네이버는 국내 증권사와 보험사 등 HPC 연산이 필요한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전망이다.

임태건 NBP 리더는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은 글로벌 보안 인증인 CSA STAR에서 가장 높은 Gold 등급을 국내 최초로 획득하는 등 금융권에서 특히 중요하게 여기는 보안 부분에서 세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면서 "이를 계기로 금융 시장에서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 도입이 이어지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7월 13일(금) 11:14
게시 : 2018년 07월 13일(금) 11:18


이상진 기자 godot@electimes.com        이상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