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기기
SOCㆍ안전
그린비즈
Living&Lighting
산업정책
기업CEO
월간이슈
부산진해경자청, 경자구역 성과평가 3년 연속 1위 달성
제97차 경제자유구역위원회, 경제자유구역 2017년 성과평가 결과 확정

지난해 10월 전 세계 4천여 개 경제특구 중 12개 최우수 특구로 선정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청장 진양현)은 “전국 경제자유구역 성과평가에서 1위를 차지해 3년 연속 성과평가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경제자유구역 성과평가제도는 2010년 도입돼 매년 전년도 사업실적을 평가하고 있으며 이번 결과는 지난 6월 29일 경제자유구역위원회(위원장 산업통상자원부장관)에서 심의를 거쳐 확정됐다.
민간전문가 15명으로 구성된 평가위원회가 7개 경제자유구역청(경자청)의 조직운영, 개발사업추진, 투자유치, 기업지원, 정주환경 등 5개 분야에 대해 서류심사, 현장정검, 종합평가로 진행했는데 부산·진해청은 조직운영, 개발사업추진, 투자유치에서 우수평가를 받았다.
부산·진해청 내 명지지구는 업무시설, 외국대학, 연구소 등 주요도입시설의 적극적 유치로 국제비즈니스 중심 도시로 도약한 점이 우수사례로 평가됐다.
명지지구는 랑케스터(Lancaster) 대학교 진출 MOU를 체결하는 한편 데상트 코리아 연구소 설립을 진행했다.
또한 미국 투자전문지 사이트 셀렉션에서 ‘아시아 최우수 경제특구’로 선정된 점도 우수사례로 꼽혔다.
지난해 10월 전 세계 4000여 개 경제특구 중 12개 최우수 특구(아시아 지역은 상하이, 부산진해 2지역)로 선정되면서 대외신인도가 상승한 점이 주효했다.
진양현 부산진해경자청장은 “이번 평가 결과에 안주하지 않고 개발과 투자 유치에 더욱 박차를 가해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이 세계적인 복합물류 허브로 발전해 나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부산진해경자구역을 북한 나진, 선봉과 중국 동북3성, 러시아 연해주와 블라디보스토크 같은 북방도시들과의 물류 활성화의 전초기지로 키워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평가결과에 따라 부산진해경자청은 총 7억4100만원의 운영경비를 국고로 지원받게 되고 우수직원 포상 등 인센티브를 받게 된다.
작성 : 2018년 07월 04일(수) 21:41
게시 : 2018년 07월 04일(수) 21:52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7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