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이주의 말말말) “경고의 말씀을 드리겠습니다”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많은 논란을 일으켜왔던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지난 13일 19대 공정거래위원장으로 취임했다. 이날 자리에서 김 위원장은 ‘을’을 위한 정책에 중점을 두겠다는 뜻을 강조했다.
그는 “우리 사회가 공정위에 요구하는 바는 상당히 다르다”며 “공정한 시장경제 질서의 확립을 위한 노력에는 일말의 주저함도 없을 것이며 한 치의 후퇴도 없을 것”이라고 다짐했습니다.
이날 더욱 눈길을 끈 것은 직원들을 향한 김 위원장의 주문이었다.
그는 “경고의 말씀도 드리겠습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공정위 업무 추진의 원동력은 국민의 신뢰에서 나온다. 우리의 자그마한 흠결 하나만으로도 사건처리의 공정성을 의심받고 조직 전체의 신뢰를 잃게 만든다. 그만큼 국민들이 공정위에 요구하는 도덕적 잣대가 엄격해졌음을 의미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특히 “업무시간 이외에는 공정위 OB(퇴직자)들이나 로펌의 변호사 등 이해관계자들과 접촉하는 일은 최대한 자제해달라. 불가피한 경우에는 반드시 기록을 남겨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사회적으로 끊이지 않는 부정부패 속에서 철저한 내부 단속을 주문한 김 위원장의 행보가 기대되는 대목이다.
작성 : 2017년 06월 15일(목) 15:27
게시 : 2017년 06월 16일(금) 10:13


김승교 기자 kimsk@electimes.com        김승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9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