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포스코에너지, 에너지복지 실현 위한 태양광발전설비 준공
장애복지시설에 10.3㎾ 규모...2013년부터 매년 태양광발전설비 기증
유광철 포스코에너지 광양발전부장(앞줄 오른쪽 두 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지난 11일 전남 광양 ‘실로암마을’에 준공한 태양광발전설비 앞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매년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발전설비를 기증하는 포스코에너지가 일곱 번째 발전소를 준공했다.

포스코에너지는 지난 11일 전남 광양시에 있는 장애복지시설 ‘실로암마을’에서 10.3㎾ 규모의 태양광발전설비 기증·준공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포스코에너지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발전설비를 기증해오고 있으며 실로암마을에 준공한 태양광발전설비는 아로마요양원(20㎾), 햇빛마을 주간보호센터(6㎾), 광양노인복지센터(12㎾), 태인목욕탕(12㎾), 광양YMCA 청소년인권보호센터(10㎾), 노경회노인복지센터(10.2㎾)에 이은 7호 발전소다.

포스코에너지에 따르면 사단법인 실로암마을은 장애인 100여명이 이용하는 사회복지공동체 시설이며 냉·난방 등 전기 사용이 많은 시설로, 이번에 준공한 태양광발전설비는 월평균 1081㎾h 규모의 전력을 생산함으로써 실로암마을 전기사용량의 89%가량을 담당하게 된다.

포스코에너지는 태양광발전설비가 여름철 전기요금 절약을 통해 시설운영비 부담을 덜어주고 매년 5t가량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저감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유광철 포스코에너지 광양발전부장은 “이번 태양광발전설비 기증을 통해 전기요금 부담에서 벗어나 무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내실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 시민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한 발 더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에너지는 지난 7년간 광양 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총 80.5㎾의 태양광발전설비를 기증함으로써 취약계층을 위한 에너지복지 실현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해당 사업을 통해 42t가량의 이산화탄소를 저감했다고 덧붙였다.
작성 : 2019년 07월 14일(일) 00:42
게시 : 2019년 07월 14일(일) 00:43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