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부산 벡스코에서 수소 체험전시관 ‘수소전기하우스’ 개관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광장에서 현대차 주관 ‘수소전기하우스’ 운영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유재수 부산시 경제부시장, 제대욱 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 부위원장, 현대자동차 부산지역본부장 및 수소 관련 업체관계자 등이 참가한 가운데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광장에서 수소전기하우스 개관행사가 개최됐다.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오는 24일까지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 광장(700㎡, 약 210평)에서 미래 수소사회 체험전시장인 ‘수소전기하우스’를 현대자동차와 함께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14일 부산시 해운대구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광장에서 열린 수소전기하우스 개관행사에는 유재수 경제부시장, 제대욱 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 부위원장, 현대자동차 부산지역본부장 및 수소 관련 업체관계자와 일반시민이 함께 했다.
지난해 9월 7일 전국 지자체 중 최초로 현대차와 상호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한 부산시는 머지않아 도래하는 수소사회를 미리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시민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주관사인 현대차와의 꾸준한 협의와 노력을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버전으로 새롭게 단장한 수소전기하우스를 올해 처음으로 유치하게 됐다고 밝혔다.
‘수소전기하우스’는 수소가 생산하는 청정수와 전기로 운영되는 미래 수소사회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수소 Live Farm, 수소에너지 어린이 과학교실, 수소차 공기정화 Live 시연, 수소전기차 체험, 수소전기차 절개모형 전시 등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시는 부산국제모터쇼의 개최장소인 벡스코에 수소전기하우스를 유치함으로써, 2020년 10회째를 맞는 부산국제모터쇼와 연계한 미래형 친환경자동차의 선제적 홍보도 함께 전개할 예정이다.
유재수 경제부시장은 “머지않아 도래할 수소사회를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체험·전시공간인 수소전기하우스를 올해 처음으로 개관해 시민들에게 제공하게 돼 더욱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 수소 선도도시 구현을 위해 수소차 보급 확대와 더불어 수소 연관산업 육성에도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3월 15일(금) 04:14
게시 : 2019년 03월 15일(금) 04:17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3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