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고용노동부, 제7차 3대 안전조치 현장점검
건설현장·지붕개량공사·폐기물처리업 등 집중 점검
조정훈 기자    작성 : 2021년 10월 13일(수) 16:24    게시 : 2021년 10월 14일(목) 09:27
[전기신문 조정훈 기자]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는 ’위험사업장 집중 단속기간‘인 13일 현장점검의 날을 맞아 전국에서 3대 안전조치 준수 여부를 일제 점검했다고 전했다.

고용노동부 측은 대체휴일 등 휴일이 많은 10월은 최근 5년을 기준으로 9월까지의 평균 산재 사망사고보다 증가하는 경향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산재가 많이 발생하는 건설현장과 지붕개량공사, 폐기물처리업 등을 중심으로 집중 점검을 진행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연말을 앞두고 공사기간 등을 맞추기 위해 인력·장비의 추가투입, 교대근무 또는 야간근무 등 근무시간을 연장해 실시하는 작업이 늘어날 수 있는 시기인 만큼 이러한 작업 전 작업계획을 수립하고, 세심하게 관리할 것을 주문했다.

권기섭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대체휴일 등 연휴가 이어진 이후에는 이완된 분위기가 지속되면서 자칫 기본적인 안전 수칙을 소홀히 할 수 있으므로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등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일부 기업은 점검이나 감독의 결과를 대표이사 등 경영책임자에게 보고하지 않고 있는데, 이는 대기업이나 대규모 건설 현장도 예외는 아니다”면서 “점검·감독 결과는 반드시 대표이사 등 경영책임자에게 보고될 수 있도록 지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정훈 기자 jojh@electimes.com        조정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안전·소방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10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