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한난 “나주 SRF, 환경적 영향 없어”
대기배출물질 허용기준 충족한다고 밝혀
정재원 기자    작성 : 2021년 06월 21일(월) 17:49    게시 : 2021년 06월 21일(월) 17:49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가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의 환경적 영향이 없음을 강조했다.

한난은 21일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18일까지 24일간의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 종합평가와 시설점검 방안 등 향후 운영 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한난은 발전소가 전 세계 주요 국가와 국내 SRF 발전소의 대기배출물질 허용기준을 매우 엄격하게 적용받고 있으며 지난 24일간 발전소 연속 가동 운영실적을 분석한 결과, 발전소의 대기배출물질이 주요 국가와 국내 대기배출물질 허용기준은 물론 강화된 자체기준보다 현저하게 적게 배출됐다고 전했다.

한난은 특히, 도심지 인근에 위치한 국내 타 SRF 발전소 및 LNG 발전소(나주시 소재)와 비교해도 월등히 낮은 수준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또 한난은 이러한 결과가 발전소 운영에 따른 환경적 영향이 없다는 점과 발전소 대기배출물질의 법적 및 자체 기준을 철저히 준수한 한난의 노력이 낮은 대기배출물질 수치라는 결과로서 입증된 것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한난은 19일부터는 시민들에게 보다 신뢰받고 안전한 발전소 운영을 위해 시설점검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한난 관계자는 “나주 SRF 열병합발전소는 대기배출물질 허용기준을 철저히 준수해 가동되고 있으며, 발전소 가동 이후 지난 24일간의 가동실적이 친환경적이고 성공적으로 운영되고 있다는 방증이다”며 “앞으로도 한난은 안전하고 투명한 발전소 운영으로 시민들의 환경적 우려를 불식시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집단에너지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8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