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CIP, 9조4000억원 규모 그린에너지 펀드 조성 완료
단일규모 세계최대 그린에너지 펀드, 1년만에 조성 완료
국내 해상풍력 프로젝트 적극 투자 확대할 전망
최근주 기자    작성 : 2021년 05월 03일(월) 14:58    게시 : 2021년 05월 04일(화) 16:42
CIP 야콥 폴슨(Jakob Baruël Poulsen) 회장.
[전기신문 최근주 기자] 세계 최대 그린에너지 투자운용사인 CIP(Copenhagen Infrastructure Partners)가 단일 규모로는 세계 최대의 그린에너지 펀드를 조성했다.

CIP는 지난 4월 16일 글로벌 그린에너지 펀드인 ‘코펜하겐 인프라 IV’ (이하 CI IV)가 1년 만에 목표액 55억 유로를 넘어 70억 유로(한화 약 9조4000억원) 규모로 조성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CI IV 펀드는 단일 그린에너지 펀드로는 세계 최대 규모로 유럽, 북미, 아시아, 오스트레일리아 지역의 약 100여 개 연기금, 생명 보험 회사 등이 주요 투자자로 참여했다.

CI IV 펀드는 투자 적격등급의 OECD 국가를 대상으로 해상풍력, 태양광 발전, 폐기물 에너지 등과 같은 다양한 그린에너지 분야에 투자할 계획으로 장기 계약을 통한 안정적 현금흐름 확보, 에너지 가격 변동 위험을 최소화하는 안정적 투자 구조 및 신중한 레버리지 활용 등의 투자원칙을 바탕으로 운용될 예정이다.

CIP 야콥 폴슨(Jakob Baruël Poulsen) 회장은 “CI IV 펀드에 기존 투자자 및 새로운 투자자들과 함께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적극적인 글로벌 그린에너지 프로젝트 투자를 통해 투자자, 프로젝트 파트너, 그리고 지역사회를 위해 지속적인 가치를 창출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CIP는 CI IV를 포함한 총 7개 그린에너지 펀드에 약 150억 유로(한화 약 20조원) 규모의 그린에너지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게 됐으며 투자 포트폴리오를 통해 매년 약 1100만t의 이산화탄소(CO2)를 감축하고 약 600만 가구에 지속적으로 전력을 공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에는 2018년부터 한국법인을 설립하고 전남 및 울산지역 등에서 수GW 규모의 해상풍력 프로젝트를 국내 유수의 파트너들과 함께 적극적으로 개발 중이며 해당 프로젝트에 CI IV펀드의 자금이 투자될 예정이다.


최근주 기자 ckj114@electimes.com        최근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신재생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5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