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라이프)올 여름 “부산의 여름밤, 화끈하게 즐기자”
국내 유일 야간 브릿지 레이스, ‘2018 나이트 레이스 인 부산’ 개최
8월 4일 개최, 6월 18일부터 참가 접수 시작
EDM콘서트, ‘언리밋 힙합 전야콘서트’ 등 행사 풍성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여름 열대야를 날려버릴 메가 이벤트 ‘2018 나이트 레이스 인 부산(Night Race In Busan, 이하 나이트 레이스)’이 8월 4일(토) 광안리와 센텀시티 일대에서 펼쳐진다.
부산경남대표방송 KNN(대표 김병근) 주최로 펼쳐지는 이번 행사는 부산의 랜드마크인 광안대교 야경의 중심을 지날 수 있는 특별한 레이스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나이트레이스는 기록을 목표로 열심히 뛰기만 하는 레이스에서 벗어나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며 러닝을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스포츠 대회다.
부산에서만 즐길 수 있는 국내 유일의 야간 브릿지 레이스로, 지난해에는 부산지역 외 참가자가 40%에 달했을 만큼 여름 부산을 대표하는 이색 관광 상품으로도 인기를 얻고 있다.
행사 당일 오후 7시까지 광안리해수욕장 특설무대에 집결한 참가자들은 오후 9시 30분부터 본격적인 레이스를 펼친다.
광안대교 상층부를 달리며 화려한 광안대교와 마린시티 야경을 만끽한 후 벡스코로 향한다. 참가자들이 모두 벡스코에 도착한 오후 11시 30분부터는 러닝의 피로를 날릴 EDM콘서트가 진행된다.
총 1만5000명이 함께할 이번 나이트 레이스의 참가비는 3만원이며, 6월 18일부터 선착순 모집한다. 티켓은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지난해 행사에서도 2만여 명에 가까운 인파가 참가해 광안리 해수욕장을 출발, 광안대교 상층부를 거쳐 벡스코까지 7km를 달리며 한여름 무더위와 스트레스를 한 번에 날려 보냈다.
특히 주최 측은 참가자의 사고방지를 위해 해경구조선과 요트, 의료패트롤, 자원봉사자 등을 동원해 안전한 나이트레이스를 지원했다.
또 7km 구간 중에 각 지점마다 버스킹 공연이나 머슬매니아 하이파이브 존, 댄싱팀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들을 준비해 참가자의 흥을 돋궜다.
특히 올해는 ‘언리밋 힙합 전야콘서트’가 개최된다.
국내 유명 힙합 뮤지션들로 구성된 전야 콘서트에는 힙합 서바이벌 쇼미더머니 시즌5에서 우승한 비와이의 무대가 준비돼 있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수준급 랩실력을 선보이며 힙합씬을 흔든 ‘괴물래퍼’ 비와이는 쇼미더머니 참여 당시 발표한 곡이 7개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이외에도 윤진영, 앰비션(창모, 김효은, 해위스완), DJ 줄리안 등이 무대를 꾸민다.
벡스코 1전시장 1홀에서 펼쳐지는 이번 콘서트 티켓은 썸뱅크와 인터파크에서 구매하면 된다.
한편 나이트 레이스 행사는 부산의 대표 여름 축제인 ‘부산바다축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부산 여름축제를 상징해 전국적 관광콘텐츠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2018 나이트 레이스 인 부산 홈페이지, 페이스북 혹은 운영사무국으로 문의하면 된다.
작성 : 2018년 06월 15일(금) 15:27
게시 : 2018년 06월 28일(목) 08:40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