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력
원자력
에너지
월드뉴스
광해관리공단, 산림청과 몽골 녹화사업 착수
몽골 울란바토르 도시숲 조성사업 착공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광해관리공단은 8일(현지시각) 몽골 울란바토르 현지에서 ‘울란바토르 도시숲 조성사업’ 착공식을 개최하고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했다.

이날 착공식에는 오송 주몽골 한국대사, 몽골 환경관광부 장관,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울란바토르 도시숲 조성사업은 한국 산림청과 몽골 환경관광부가 합작해 설립한 ‘한-몽 그린벨트 사업단’의 2단계 추진사업으로 공단 몽골사무소가 지난 4월 말 한-몽 그린벨트 사업단으로부터 낙찰 받아 진행 중이다.

이번 사업은 총 3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약40ha규모의 지역에 도심공원을 조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되며 사업이 완공되면 각종 숲과 양묘장 및 분수, 탐방로 등 주민편의 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공단은 지난 8년간 운영한 몽골 양묘장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도시숲을 조성해 날로 심각해지는 몽골 도심의 미세먼지 저감 및 사막화 방지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연규훈 공단 몽골사무소장은 “몽골 도심지의 많은 부분이 버려진 광산지역과 비슷하다”며 “지속가능한 도시숲 조성을 통해 한국의 친환경 양묘기술을 몽골에 전수하고 환경 친화적 국가 이미지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5월 09일(수) 22:42
게시 : 2018년 05월 09일(수) 22:42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8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