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기기
SOCㆍ안전
그린비즈
Living&Lighting
산업정책
기업CEO
월간이슈
LS家 3세 이상현 태인 대표,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LS그룹은 창업주 고(故) 구태회 명예회장의 외손자인 이상현 태인 대표(오른쪽)가 장애청소년의 문화체육활동을 위해 1억원을 공익신탁을 통해 기부하기로 약정하며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LS그룹은 창업주 고(故) 구태회 명예회장의 외손자인 이상현 태인 대표가 2월 28일 장애청소년의 문화체육활동을 위해 1억원을 공익신탁을 통해 기부하기로 약정하며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아너 소사이어티는 1억원 이상의 금액을 일시 또는 5년 내에 기부를 약정함으로써 노블리스 오블리제를 선도하는 고액기부자 클럽이다.
이 대표의 부친인 이인정 아시아산악연맹 회장은 2013년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300호 회원으로 가입했다.
이 대표는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착한건물 1호’, 충북 사랑의열매를 통해 ‘착한일터 1호’에 가입했다. 또 2016년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착한가정 1호’에 가입하면서 나눔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도 공익신탁제도를 통해 가입하는 첫 번째 사례로서 기부 문화 다양화를 위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이 대표는 “나눔은 내 삶을 이끌어 준 원동력이었다”며 “장애청소년들이 가족과 함께하는 문화공연과 스포츠 경기 관람을 통해 우리 사회의 일원으로서 꿈과 희망을 키워나가는 데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첫 사업으로 장애청소년 평창동계올림픽 참관 사업을 진행했으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문화체육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계발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아너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2007년 12월에 시작됐다.
작성 : 2018년 03월 01일(목) 11:25
게시 : 2018년 03월 09일(금) 17:46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4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