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에너지 산업ㆍ기업 시공ㆍ안전 정책ㆍR&D 오피니언 피플inSide 전기家
전력
원자력
에너지
그린비지니스
동서발전, 자메이카 신규 가스복합사업 재원조달 성공
190MW급 신규 가스복합발전사업 금융조달 완료
준공 후 20년간 약 16억달러 매출 기대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17일 자메이카 킹스턴 현지에서 열린 190MW 신규 가스복합 발전소 건설 사업 재원조달 성공 축하 행사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왼쪽부터) 송하경 JPS 동서발전측 이사, Kelly Tomblin JPS CEO, 조창섭 JPS 이사회의장, Tatsuya Ozono 마루베니측 이사
동서발전이 자메이카 최초로 추진중인 신규 가스복합사업의 재원조달에 성공했다.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용진)은 17일 자메이카 킹스턴 현지에서 ‘190MW 신규 가스복합 발전소 건설 사업’ 재원조달 성공을 축하하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자메이카 정부가 연료다변화를 통한 전기요금 인하를 목적으로 지난 10년간 추진해온 자메이카 최초의 가스복합발전 프로젝트다. 동서발전은 지난 2015년 1월 사업권을 획득해 해당 사업을 추진해 왔다.
프로젝트에 들어가는 총 사업비 3억2000만달러 중 70%는 자메이카 상업은행의 신디케이트 대출과 채권 발행을 통해 조달한다. 30%는 신용장(Equity L/C) 개설을 통해 실제 현금납입시점을 1년 유예해 초기 투자자금 부담 없이 사업을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자메이카 가스복합 발전소는 2017년 3월 건설을 시작해 2019년 6월부터 상업운전을 개시할 예정이다. 준공 후 20년간은 자메이카전력공사와 전력판매계약을 통해 약 16억달러의 매출 달성이 기대된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발전소 건설은 자메이카 최초 가스도입과 전력요금 인하에 기여해 기업신인도와 양국간 관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며 “동서발전이 향후 카리브해·중남미 지역에 확대 진출할 수 있는 계기도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2월 인도네시아 칼셀 석탄화력 사업 재원조달 성공 이래 연속적인 해외 발전사업 재원조달 성공을 달성함으로써 괄목할 만한 해외사업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작성 : 2017년 03월 20일(월) 14:35
게시 : 2017년 03월 20일(월) 14:36


박경민 기자 pkm@electimes.com        박경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7년 11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