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인천공항공사, 국제신용등급 Aa2(무디스), AA(S&P) 취득
정형석 기자    작성 : 2021년 02월 22일(월) 14:23    게시 : 2021년 02월 22일(월) 14:24
[전기신문 정형석 기자]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김경욱)는 공사 설립 이후 최초로 추진한 국제신용등급 평가에서 최종신용등급 Aa2(무디스)와 AA(S&P)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공사는 지난해 10월부터 국제신용평가사인 무디스와 S&P를 통해 국제신용등급 평가를 진행했다.

최종신용등급인 무디스의 Aa2, S&P의 AA는 󰡐안정적 투자등급󰡑을 의미하며, 우리나라 정부와 동일한 수준의 신용등급이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항공수요와 수익감소에도 불구하고 인천국제공항공사의 독자신용등급은 Baa1(무디스)과 BBB+(S&P)로 평가돼 국내 공기업 중 가장 높은 국제신용등급을 취득했다.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주요 해외공항의 신용등급이 하향되는 상황에서 공사가 높은 신용등급을 취득할 수 있었던 것은 신용평가사들이 인천공항의 국가 정책적 역할과 중요성을 높이 평가한 결과로 풀이된다.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최근 공사의 대규모 손실에도 불구하고 그간의 성공적 운영으로 인한 견실한 재무구조와 코로나19 이후 수익성 회복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이번 국제신용등급 취득으로 공사의 각종 투자자금 조달과 함께 해외사업 등 국제적 활동도 한층 더 수월해질 전망이다. 현재 공사는 유럽 등 해외채권시장에서 각광받고 있는 ESG 채권 등 해외채권 발행을 검토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관계자는 “인천공항은 성공적인 공항운영을 바탕으로 해외진출, 주변개발 등 글로벌 공항전문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회복에 대비해 시설 확충과 첨단화, 친환경화에도 적극 투자하고 있다”며 “공사의 신용등급이 국가수준이자 국내 공기업 최고수준으로 공인된 만큼 향후 본격화될 인천공항의 해외활동과 채권발행 등 투자자금의 조달이 더욱 용이해질 전망”이라고 말했다.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건설·SOC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