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궁금한이야기Y' 피해 남성, "엄마 나 다 기억나" 지옥에 탈출한 그가 밝힌 사실은…
심지원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24일(금) 21:21    게시 : 2020년 07월 24일(금) 21:21
(사진: SBS)
'궁금한이야기Y' 피해자의 사연이 전파를 탔다.

오늘(24일) 방송된 SBS '궁금한이야기Y'에서는 몇 개월 동안 고문, 학대를 당하며 갇혀 살았던 남성의 사연이 공개돼 눈길을 끌고 있다.

그는 중학교 시절 알던 후배 커플에게 "일자리가 있으니 함께 지내자"라는 제안을 받게 됐고, 이후 고액 수입의 유혹을 이기지 못한 채 동거를 시작했다.

이후 담보, 대출, 불법 개통 등을 강요 당한 피해 남성은 협박 및 폭행을 당하기 시작했고, 단순 폭행에서 시작된 행위는 불, 물고문을 가리지 않았다.

고문 수준의 가혹 행위를 이어간 20대 커플은 현재 구속된 상황.

두피가 벗겨지고 근육이 괴사하는 등 심각한 피해를 입은 피해 남성은 "엄마 나 다 기억났어"라며 당시 상황을 설명해 주위를 충격에 빠트렸다.

피해자 가족은 "상처 회복이 이어지면서 말을 하기 시작했지만 웃지는 못한다. 아들이 직접 밝힌 상황을 듣고 있으니 짐승보다 못한 아이들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8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