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아이엘사이언스 UVC LED 바이러스·세균 살균력 입증
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시험 결과 단시간 조사에도 대장균 99.9% 살균
다양한 생활공간 적용 가능한 살균 응용제품·솔루션 출시 예정
윤정일 기자    작성 : 2020년 06월 22일(월) 18:21    게시 : 2020년 06월 23일(화) 08:41
아이엘사이언스의 UVC LED를 조사하기 전(왼쪽), 후의 대장균 수 비교 모습.
스마트 광학솔루션 기업인 아이엘사이언스(대표 송성근)가 자체 개발한 UVC(자외선 C) LED가 99.9%의 뛰어난 살균력을 입증했다.

23일 아이엘사이언스에 따르면 국가공인 시험검사기관인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을 통해 진행한 살균시험에서, 아이엘사이언스의 275nm UVC LED를 60cm 거리에서 10분 동안 조사(照射)한 결과 대장균의 99.9%가 살균된 것으로 확인됐다.

단파장 자외선 종류인 UVC는 바이러스, 세균을 없애는 효과를 갖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와 관련해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가 발간하는 ‘스펙트럼’에서는 파장이 짧은 자외선이 인체에 해를 주지 않으면서도 공기 중의 코로나19와 같은 바이러스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는 미국 컬럼비아대 연구진의 연구 결과를 게재한 바 있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이 장기화되면서 위생·살균 제품에 대한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아이엘사이언스의 UVC LED는 실생활에 다양하게 적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최근 건설회사를 비롯해 다양한 업계로부터 큰 관심을 받고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특히 정기적인 살균이 중요한 화장실, 주방, 신발장과 같은 개인 생활공간은 물론, 많은 사람들이 함께 이용하는 다중 커뮤니티 시설에도 공간 특성에 따른 맞춤형 IoT(사물인터넷) 살균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앞서 아이엘사이언스는 UVE LED가 장착된 IoT 살균 스마트화장실을 관계사 아이엘커누스와 공동 개발해 특허를 출원했다.
화장실 이용자 재실 여부를 센서가 자동 감지해 부재 시에만 약 1분 간 UVC LED를 작동시켜 좌변기에 잔류한 바이러스를 살균하는 방식이다.

송성근 아이엘사이언스 대표는 “코로나19 등 각종 바이러스, 세균에 대한 UVC의 살균 효과는 해외 유명 학술지를 통해 누차 입증됐다”며 “이번에 살균력을 검증 받은 자사의 UVC LED를 적극 활용해 모두의 건강한 삶을 위한 다양한 살균 응용제품과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아이엘사이언스
Lighting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0년 1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