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 확대
승강기안전공단, 체험교육 차량 1대 추가 제작
유아‧장애인‧고령자 등 11만여명 대상 안전교육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의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이 본격 시작됐다. 올해는 안전체험차량을 추가 제작해 유아, 장애인, 고령자 등 11여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하게 된다.
한국승강기안전공단(이사장 김영기)의 ‘2019년 찾아가는 승강기안전체험교육’이 본격 시작됐다.

공단은 유아, 고령자, 장애인 등 승강기 사고 취약 계층의 승강기 안전과 올바른 이용문화 정착을 위해 해마다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국내 유일의 승강기 검사 기관이자 안전전문기관인 공단이 운영하는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은 2017년부터 2년 연속 행정안전부의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교실 만족도 1위를 차지했으며, 지난 2018년 안전문화대상에서는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따라서 공단은 지난 2월 14일부터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제7회 어린이 안전짱박람회’와 4월 11일 대전교육과학연구원 중앙광장과 대강당에서 열린 대전광역시교육청 주최 ‘2019 안전 체험의 날’을 시작으로 올해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본격화했다.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은 유아와 초등생, 고령자 및 장애인을 대상으로 지난 2016년 8만여 명, 2017년 9만여 명, 2018년 10만여 명에서 올해는 11만여 명으로 늘려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공단은 도서벽지 등 안전체험교육 사각지대 해소와 보다 효율적인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을 위해 승강기 안전체험차량을 특수 제작해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는 안전체험 차량 1대를 추가 제작 운영한다.

교육 내용은 애니메이션 등을 통해 올바른 승강기 이용방법에 대한 시청각 교육과 올바른 에스컬레이터 이용과 엘리베이터 갇힘 고장 대처방법에 대한 체험교육을 중심으로 증강현실(AR)로 배우는 승강기 3대 안전수칙, 승강기 안전교구 만들기, 안전퀴즈 등의 흥미로운 안전교육이 이뤄진다.

공단 관계자는 “찾아가는 승강기 안전체험교육이 사고예방과 올바른 승강기 안전문화 정착에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올해는 승강기 안전체험차량을 한 대 더 추가 제작해 도심은 물론 도서벽지까지 안전교육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4월 16일(화) 08:24
게시 : 2019년 04월 16일(화) 08:25


이석희 기자 xixi@electimes.com        이석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7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