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시공&SOC
소방인력 충원에 관련 지표도 ‘꿈틀’
1인당 담당인구 작년 1089명에서 올해 1045명으로 줄어
2022년 인력 2만명 충원시 1인당 878명까지 개선 기대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소방인력충원이 본격화되면서 소방공무원과 관련된 지표가 작지만 점차 개선되는 모양새다.
소방청(청장 조종묵)은 국민안전의 마중물 역할을 할 부족한 현장 소방인력의 충원을 위해 지난해 하반기 1500명 충원을 시작으로 2022년까지 연차적으로 총 2만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하반기에 충원된 인원의 현장배치와 함께 인력충원 지표의 개선이 나타나면서 현장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고 소방청은 전했다.
소방공무원 1인당 담당인구는 2017년 1089명에서 2018년 1045명으로 줄어들어 소방관의 부담을 덜었다. 아울러 2022년 현장부족인력 2만명의 충원이 완료될 경우 1인당 담당인구가 878명으로 떨어져 OECD 주요국가인 미국 911명, 일본 779명과 비슷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8년 상반기에 채용된 인원 4321명이 하반기에 배치되면 전남에 남아 있는 1인 지역대 14개곳이 사라지게 된다.
구급대원 1인당 담당 인구수도 구급대원의 충원과 함께 지난해 5290명에서 5021명(2018년 6월 기준)으로 감소했다.
3인 탑승률도 41.6%에서 44.1%로 개선됐다. 앞으로 원활한 인력충원으로 3인 탑승 준수율이 100%가 될 경우 전국적으로 균등하고 질 높은 구급서비스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소방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국의 현장 소방대원과 소통하며 소방서비스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여러분께서도 부족한 현장 소방인력이 충원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9월 13일(목) 13:31
게시 : 2018년 09월 14일(금) 09:40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