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한전, 전력스쿨 및 전력경제포럼 개최
전력경제분야 교수 등 참여…국가 전력산업 발전방안 모색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2018년 전력스쿨' 수강생들이 한전 고창전력시험센터를 견학한 후 기념촬영을 했다.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전남 나주와 전북 고창에서 한전 경제경영연구원장, 전력경제분야 교수, 연세대 등 12개 대학원생 약 6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전력스쿨 및 제3차 전력경제포럼’을 합동 개최했다.
전력경제포럼은 전력산업의 주요 현안을 연구·토론·확산함으로써 국가의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것을 목적으로 2015년 2월 창립됐으며, 산·학·연 오피니언 리더 28명이 참여하고 있다.
창립 이후 분기별 정기 세미나와 하계 전력스쿨을 통해 전력산업 주요현안에 대한 이해 기반을 확대함으로써 전력산업 발전방안을 모색해오고 있다.
전력스쿨은 미래 전력산업 리더와의 전력산업 전반에 대한 현안 공유 및 정책공감대 확산을 위해 관련분야 석·박사 과정 30여명을 전력경제포럼 회원들로부터 추천받아 명사 특강, 전력산업시설 견학, 전력경제이론 강의 등의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포럼에서 윤재영 한국전기연구원 전력망본부장은 '차세대 전력망(HVDC)과 동북아 슈퍼그리드'를 주제로 발표했다.
윤 본부장은 “남북한 및 동북아 전력협력사업 병행을 통해 동북아 에너지 허브국가로 도약이 가능하고, 동북아 전력협력은 슈퍼그리드 구축이 기본이며 이를 위해 기술과 경제성 검토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서 두번째 발표자인 박민혁 한전 경제경영연구원 팀장은 ‘블록체인의 전력분야 활용 사례와 전망’을 주제로 발표했다.
박 팀장은 “블록체인은 금융부문에서 최초 적용되고 기타 부문으로 확대되고 있으며 4차 산업혁명 요소기술 중의 하나로 가상화폐 혹은 보안기술의 일부로 국한하지 말아야한다”며 “이는 기존 비즈니스 프로세스에 변화를 불러일으키고, 새로운 전력거래 비즈니스 모델로 만들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전력스쿨은 전력산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전북 고창의 전력시험센터와 한전 본사, 전력거래소 등 전력시설을 견학했다. 또 전력산업계 명사 특강, 전력경제이론 강의, 제3차 전력경제포럼 합동 세미나 등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전력경제포럼은 앞으로 전력산업의 주요 현안에 대해 주기적으로 세미나를 개최함으로써 국가의 전력산업 발전에 기여하는 다양한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작성 : 2018년 07월 09일(월) 14:16
게시 : 2018년 07월 09일(월) 14:16


최창봉 기자 ccb1970@electimes.com        최창봉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