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일진그룹 알피니언, 초소형 초음파 진단기 ‘미니소노’ 발표
‘KIMES 2018’ 참가, 무게 200g 태블릿PC와 연결해 사용
작은 크기로 시간·공간의 제약 없이 응급실, 수술실에서 활용 가능
[ 날짜별 PDF ]
일진그룹의 초음파 의료기기 전문기업인 알피니언 메디칼시스템(대표 최영춘, 이하 알피니언)은 15일부터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34회 국제 의료기기 병원설비전시회(KIMES 2018)’에서 신제품 ‘미니소노(minisono)’를 선보인다.
‘미니소노’는 거대한 초음파 진단기의 기능을 무게 200g이 채 되지 않는 탐촉자에 압축한 초소형 초음파 진단기이다.
탐촉자는 환자의 몸에 초음파를 보내고 반사된 초음파를 영상화해 인체 내부를 측정하는 기기이다.
미니소노는 윈도우 10이 탑재된 마이크로소프트의 태블릿PC(제품명 ‘서피스’)에 연결해 고화질의 초음파 진단 영상을 볼 수 있다.
‘서피스’는 초음파 진단에 최적화된 고해상도 디스플레이와 뛰어난 보안기능을 갖췄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는 초소형 탐촉자와 태블릿PC로 입원실, 응급실, 수술실은 물론 병원 외부에서도 공간의 제약 없이 진단이 가능하게 된다는 설명이다.
또 회진 시 의사가 직접 갖고 다닐 수 있어 빠르고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다.
최영춘 알피니언 사장은 “미니소노는 공간의 제약 없이 환자 가까이에서 충분히 소통하며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특징”이라며 “의사와 환자가 함께 초음파 영상을 보며 진단하기 때문에 신뢰에 큰 도움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KIMES 2018에는 핵심영상기술을 적용한 초음파 진단기 이큐브플래티넘(E-CUBE Platinum), 범용 초음파 모델로 합리적인 가격대의 이큐브8(E-CUBE 8), 진단 및 시술을 동시에 수행할 수 있게 도와주는 정밀주사보조장치 유에스가이더(US-Guider) 등 알피니언의 주력 제품들이 전시된다. 알피니언은 앞으로 초음파 세미나를 통해 신제품 ‘미니소노’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작성 : 2018년 03월 14일(수) 11:37
게시 : 2018년 03월 14일(수) 11:37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송세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2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