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경과원, 보안 사각지대 있는 중소기업의 정보보호 돕는다
‘경기데이터지킴이 정보보호 서비스 지원사업’ 참가기업 모집
데이터 유출방지 솔루션 1년간 무상 제공…기업당 최대 15개
김광국 기자    작성 : 2019년 11월 06일(수) 13:13    게시 : 2019년 11월 06일(수) 13:19
경기도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경과원)이 ‘경기데이터지킴이 정보보호 서비스 지원사업’에 참여할 도내 중소기업을 오는 3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보안 사각지대에 있는 중소기업에게 ‘데이터 유출방지 솔루션’을 1년간 무상으로 제공함으로써 비용부담 없이 기술적 지원과 보안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데이터 유출방지 솔루션’은 기업 내 중요문서가 USB, 이메일, 메신저 등을 통해 외부로 유출되는 것을 방지하는 것을 말한다.

선정된 기업은 ▲기업 내 존재하는 개인정보 등의 민감 정보 관리 ▲이상징후 및 기술유출 24시간 모니터링 및 대응 ▲출력물 보안 ▲유해 사이트 및 특정 소프트웨어 차단 ▲PC 취약점 점검 ▲기업별 중요데이터 특이사항에 대한 월간보고서 등 기업에 필요한 다양한 보안 기능을 제공받는다.

경기도 내 본사소재 기업으로 전년도 매출액 100억원 이하인 기업이면 신청가능하며, 기업 당 최대 15개까지 무상 라이선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신청방법은 이지비즈 홈페이지(egbiz.or.kr)를 통해 온라인 신청 가능하며, 오는 30일까지 모집하며 라이선스 수량이 소진되면 접수를 종료한다.

김기준 경과원 원장은 “이번 사업이 예산과 인력 부족으로 정보보호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부담을 완화시켜주고 경쟁력 강화에 많은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금융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6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