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고리원자력본부, 부산 지역 청소년회복센터에 후원금 전달
부산가정법원과 보호청소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윤재현 기자    작성 : 2021년 07월 28일(수) 19:57    게시 : 2021년 07월 28일(수) 19:57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김준석)는 28일 부산시 연제구 부산가정법원 종합청사에서 한영표 부산가정법원장,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소년회복센터 운영 지원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가졌다.

청소년회복센터는 보호처분을 받은 보호소년들을 부산가정법원으로부터 위탁받아 보호·양육하는 대안가정으로, 현재 부산에는 4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고리원자력본부는 부산가정법원과 청소년회복센터 2개소에 1,200만원의 후원금을 지원하기로 협약을 체결했으며, 이 후원금은 부산가정법원에서 소년법상 보호처분을 받은 보호소년들의 건전한 육성과 사회복귀를 돕고, 청소년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는데 쓰일 계획이다.

고리원자력본부는 2018년부터 4년째 후원을 이어가고 있으며, 총 누적 후원금액은 6,000만 원에 달한다. 후원금 전액은 고리원자력본부 직원들이 십시일반으로 모금한 민들레홀씨 기금을 활용하여 진행되어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지속적인 후원이 보호소년의 재비행을 예방하고,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는 데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원자력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9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