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KETI 창원에 ‘스마트제조 공정혁신센터’ 개소
스마트그린산단 1호 사업, 한국판 뉴딜의 상징우리나라 제조업의 디지털 전환을 선도하는 국가 인프라
안상민 기자    작성 : 2021년 07월 28일(수) 09:49    게시 : 2021년 07월 28일(수) 14:17
한국전자기술연구원이 스마트그린산단 1호 사업이자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제조 공정혁신센터(창원 데모공장)’의 개소식을 개최했다.
[전기신문 안상민 기자] 한국전자기술연구원(원장 김영삼, 이하 KETI)이 스마트그린산단 1호 사업이자 한국판 뉴딜의 상징인 ‘스마트제조 공정혁신센터(창원 데모공장)’의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 경상남도(부지사 하병필), 창원시(시장 허성무)를 비롯해 센터 구축에 참여한 ▲현대위아 ▲두산공작기계 ▲화천기계 ▲지멘스 ▲SK텔레콤 ▲델(Dell) 등 앵커기업 및 경남ICT협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지난해 11월 착공한 본 센터는 동남권 지역 주력산업인 정밀기계, 항공, 방산 기업의 공정혁신 및 고도화를 지원하기 위해 설립됐다.

KETI는 본 개소식을 계기로 창원시뿐 아니라 국내 제조산업 기술 혁신을 위한 폭넓은 기술 지원에 앞장설 계획이다.

센터에서는 최첨단 정밀기계 부품 생산 고도화를 위한 D(데이터기반)-N(5G통신)-A(산업 인공지능) 기술을 패키지로 지원하며 개발·생산·서비스를 포괄하는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한다.

또 스마트제조 부품 및 장비의 시험·평가체계 및 인증시스템을 활용해 표준 기반의 상호운용 및 기능 안전성 평가를 지원한다.

아울러 KETI는 제조업 고도화를 위한 인력 양성 프로그램도 지역 기관들과 공동 추진하며 공정개선 및 지능화 지원을 위한 상설 지원팀을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김영삼 KETI 원장은 “KETI에서 축적해 온 세계적 수준의 스마트제조 기술역량이 집적된 본 센터의 개소를 계기로 스마트 그린 산단 사업의 성공을 이끌겠다”며 “동남권 그리고 대한민국 제조업의 디지털 전환을 선도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안상민 기자 tkdals0914@electimes.com        안상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업ㆍCEO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9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