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중소기업에 특허기술 무상양도한다
산업부-삼성전자 99개 중소기업에 디지털·그린 기술나눔 확정
정재원 기자    작성 : 2021년 07월 27일(화) 13:35    게시 : 2021년 07월 27일(화) 13:36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와 삼성전자가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기술 간극을 좁히기 위해 특허기술을 무상양도한다.

산업부는 27일 삼성전자가 함께한 기술 나눔을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99개사에 172건의 특허기술을 무상양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올해 확정한 기술 나눔을 포함해 2015년부터 지금까지 총 391개 기업에 784건의 특허를 제공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기술 나눔 참여를 통해 기술력 확보를 목표로 하는 중소기업에 보유 특허를 개방할 계획이다.

이번에 무상양도되는 삼성전자 특허기술에는 디지털, 인공지능(AI), 에너지 절감·공정 등 4차 산업과 그린뉴딜 분야의 기술이 다수 포함돼 있어 향후 기업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와 친환경 기업으로 전환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산업부는 기술 나눔을 받은 기업들이 양도받은 기술의 후속 상용화 기술개발이 필요할 경우 다음 연도 ‘R&D 재발견프로젝트’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기술 나눔 활성화에 기여하거나 우수사례를 창출하는 등 기술사업화를 선도하는 기술 나눔 참여자들을 대상으로는 향후 기술사업화 유공자 포상(기술 나눔 분야)을 추천하는 등 기술 나눔의 공감대 형성 및 사기 진작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김상모 산업부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코로나19로 인해 대기업과 중소기업 간 양극화 현상도 심화되는 상황”이라며 “우리 중소기업에게 이전된 삼성전자의 기술이 대·중소기업 간 기술 간극을 좁히고 포용적 경제회복을 위한 밑거름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업ㆍCEO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1년 9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