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774호 0면
한수원, 동국제강 당진공장 지붕·주차장 활용한 태양광발전 추진
13㎿ 설비용량으로 내년 1월 착공, 6월 준공 목표...총사업비 143억원 규모
장문기 기자    작성 : 2020년 09월 28일(월) 19:30    게시 : 2020년 09월 28일(월) 19:30
충남 당진시 동국제강 당진공장.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충남 당진시 동국제강 당진공장에서 13㎿ 규모의 태양광발전사업을 추진한다.

한수원은 28일 동국제강, 티엠솔루션스, 효성중공업, 에스에너지와 ‘동국제강 당진공장 13㎿급 태양광발전사업 공동개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총사업비 143억원이 투입되는 이번 사업은 동국제강 당진공장 내 지붕·주차장 공간을 활용해 태양광발전시설을 건설하는 것으로 내년 1월 착공, 6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한수원에 따르면 태양광발전설비가 준공하면 연간 약 1만5900㎿h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한수원은 철강공장 등 대규모 건축물의 유휴 부지를 활용, 주변 환경에 영향을 주지 않는 친환경에너지를 생산할 계획”이라며 “지역 신규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등 종합에너지기업으로서 한국판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MOU 체결은 코로나19로 인해 서면으로 진행됐다.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