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753호 0면
한국에너지공단, 발달장애인 자립 기반 구축에 앞장
울산발달장애인사회적협동조합과 업무협약 체결
관용차량 및 임직원 차량 출장 세차 의뢰를 통한 일자리 지원
오철 기자    작성 : 2020년 08월 08일(토) 10:26    게시 : 2020년 08월 08일(토) 10:26
한국에너지공단 본사에서 새차랑 직원들이 세차를 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사가 발달장애인이 지역사회에서 자립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일자리 지원에 나섰다.

공단은 ‘다른과 너른 울산발달장애인사회적협동조합’이 운영 중인 자동차 세차기업(새차랑)에 공단 차량의 세차서비스를 의뢰하는 등의 내용이 포함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7월 22일 맺은 협약 이후 공단은 총 26건의 세차를 맡겼으며 향후에도 관용차량 및 임직원 개인 소유 차량의 세차를 의뢰해 울산지역 발달장애인의 일자리가 유지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공단은 울산으로 본사 이전 후 지속적으로 지역상생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공단 관계자는 “공단의 주기적인 세차 서비스 요청이 발달장애인의 자립 실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한국에너지공단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오철 기자 ohch@electimes.com        오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