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739호 14면
남부발전, ‘디지털 정부혁신’ 성과 인정...행안부 장관상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공공서비스 제공’ 노력 결실
장문기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03일(금) 20:36    게시 : 2020년 07월 03일(금) 20:36
이은경 한국남부발전 지능정보TF 부장(앞줄 오른쪽 첫 번째)이 제3회 전자정부의 날 기념식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은 뒤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남부발전(사장 신정식)이 4차산업 관련 기술을 활용해 공익·혁신을 적용한 공공서비스를 제공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남부발전은 최근 개최된 ‘제3회 전자정부의 날’ 기념식에서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한 서비스 아이디어 발굴 성과를 인정받아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3일 밝혔다.

디지털 정부혁신의 발전 방향을 공유하고자 마련된 이번 행사는 디지털 정부혁신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주제 발표, 토론, 유공 기관 포상 등으로 구성됐다.

발전산업 전반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디지털 업무 패러다임 전환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남부발전은 디지털 뉴딜과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공공서비스 제공’에 초점을 맞춰왔다.

▲언택트 기반 전자계약 서비스 제공 ▲블록체인 기반 정부부처·유관기관 정보공유 ▲민간 플랫폼 활용을 통한 대국민 중심 공공서비스 제공 아이디어를 발굴함으로써 아이디어 전반의 혁신성·공익성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게 남부발전의 설명이다.

신정식 남부발전 사장은 “디지털 정부혁신을 위한 아이디어 발굴과 사회적 가치실현을 적극적으로 이행하겠다”며 “사내 관계 처·실과의 협업을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인 공공서비스 구축·제공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