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588호 14면
전력거래소, ‘RE100’ 주제로 미래전력포럼 개최
국내 전력시장 도입방향 등 국내 전문가들과 공개 토론회
전력거래소는 ‘RE100’ 제도의 국내 도입방향을 논의하고 전력시장 제도개선에 대한 공감대를 조성하기 위해 ‘2019 미래전력포럼 공개 토론회’를 28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사진은 미래전력포럼 포스터.
전력거래소(이사장 조영탁)는 ‘RE100’ 제도의 국내 도입방향을 논의하고 전력시장 제도개선에 대한 공감대를 조성하기 위해 ‘2019 미래전력포럼 공개 토론회’를 28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RE100(Renewable Energy 100%)은 기업이 필요한 전력량의 100%를 태양광, 풍력 등 재생에너지를 통해 발전된 전력으로 사용하겠다는 자발적 캠페인으로 애플, 구글, BMW 등 약 150여개의 글로벌 기업들이 동참하고 있다.
이번 미래전력포럼은 ‘RE100 현주소와 우리가 나아갈 방향은?’이라는 주제의 공개 토론회 형식으로 학계 전문가들의 주제 발표와 패널 토의로 진행된다.
이날 토론회는 신기후체제 출범 이후 확산되는 글로벌 기업들의 RE100 참여활동이 우리나라 국가경쟁력에 미치는 영향을 논의하고 미래 전력산업이 준비해야 할 과제들을 함께 고민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다.
‘해외 RE100 동향과 국내 추진방향’(김승완 충남대 교수), ‘RE100 이행을 위한 거래제도 설계’(이상준 에너지경제연구원 박사), ‘RE100 도입을 위한 전력시장 개선과제’(박종배 건국대 교수) 등을 주제로 학계 전문가들의 발표가 순차적으로 이뤄진다.
또 강승진 한국산업기술대 교수를 좌장으로 발표자 3명과 김태한 CDP한국위원회 연구원, 이유수 에너지경제연구원 본부장, 오정훈 LG화학 책임연구원 등이 참석하는 패널토의도 펼쳐진다.
전력거래소 담당자는 “이번 포럼을 계기로 RE100 제도가 성공적으로 국내 전력시장에 도입돼 우리나라 글로벌 기업들의 경쟁력뿐만 아니라 국가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도약의 발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력거래소는 재생에너지 수용성 확대,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전력시장 제도개선 등 전력산업 전반에 걸친 다양한 주제로 미래전력포럼을 정례화할 예정이다.
이번 미래전력포럼 참가등록과 관련된 세부사항은 전력거래소 대외협력실(061-330-8202)로 문의하면 된다.

작성 : 2019년 06월 25일(화) 12:57
게시 : 2019년 06월 25일(화) 12:58


최창봉 기자 ccb1970@electimes.com        최창봉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