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면 : 제3567호 11면
LH,‘제1호 가로주택정비사업’ 본격화
LH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지구 ‘인천석정’ 시공사 선정 착수
대구동인, 인천만수, 서울면목 사업지구 연내 시공사선정 및 착공 추진
인천석정 가로주택정비사업지구 조감도.
LH가 제1호 가로주택정비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6일 LH(사장 변창흠)는 인천석정 가로주택정비사업지구 시공사 선정 공고를 시작으로 ‘LH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을 최근 본격화했다고 밝혔다.
LH가 조합과 공동시행자로 참여하고 있는 인천석정지구는 그동안 여러 차례 개발이 무산된 후 LH의 참여를 통해 지난 2017년 2월 조합설립인가를 취득한 바 있다.
아울러 지난해 3월 현상설계 공모를 통해 설계안을 확정하고 이번에 시공사 선정 공고까지 추진했다.
이처럼 LH가 공동시행자로 참여할 경우 안정적인 사업추진이 가능하고, 공적 임대주택 및 청년주택 공급을 통해 도심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다는 장점이 발생한다는 게 LH 측의 설명이다.
이번에 공고한 인천석정지구 건설공사는 293세대 약 330억원 규모로 실시된다.
LH에 따르면 지명경쟁입찰을 위해 지난 1월 건설사로부터 입찰참여의향 신청을 받은 결과 39개 건설사가 신청해 관련업계의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있다.
현재 LH는 조합과 함께 대구동인, 인천만수, 서울면목 등 사업지구의 연내 시공사 선정 및 착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LH참여형 가로주택정비사업 등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이기 위해 HUG와 함께 건설사 및 정비지원기구를 대상으로 오는13일 건설회관에서 합동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공모는 13일 열리는 현장설명회를 시작으로 다음달 3일까지 입찰서 접수를 거쳐 연내 사업시행인가 및 공사에 착수하는 일정으로 추진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홈페이지(www.lh.or.kr)의 알림·홍보 - 공모안내 - 인천석정 가로주택정비사업 시공자 선정 입찰공고에서 확인가능하다.
작성 : 2019년 05월 06일(월) 11:01
게시 : 2019년 05월 06일(월) 13:29


윤대원 기자 ydw@electimes.com        윤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전기신문 홈페이지(http://www.electimes.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ok@electime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