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시공&SOC
권태명 SR 대표이사 “철도 120년 관성의 벽 깨라”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8월 07일(금) 16:14    게시 : 2020년 08월 07일(금) 16:14
권태명 대표이사가 강연을 진행하고 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가 6일 본사 강당에서 본사 임직원과 각 역·센터장 등 현업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SR인이여, 상상의 나래를 펴라!’를 주제로 CEO 특강을 열었다.

이번 특강은 코로나19로 인한 고객감소로 개통 이후 첫 적자가 예상되고 디지털 뉴딜, 그린뉴딜 등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에서 SR이 세계 1등 국민 철도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새로운 상상력이 절실하다는 배경에서 열렸다.

권태명 대표이사는 “수서에서 부산까지 고객을 운송하면 된다는 생각에 안주하면 천천히 죽어갈 수밖에 없다”며 “지금은 더 나은 것이 아니라 세상에 없는 것을 만드는 ‘오리진’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그는 “지금까지 성공을 만들었던 방식은 더는 유효하지 않은 시대가 왔다”며 “벤치마킹의 시대가 끝나고 퓨처마킹이 필요하다”고 강도 높은 혁신을 주문했다.

권태명 대표이사는 “창조를 만드는 원천은 ▲아픔을 들여다보는 힘 ▲기쁨을 보태는 힘 ▲운명을 바꾸는 힘이 필요하다”며 “창조의 목적지는 이미 있는 곳이 아니라 새로운 공간이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그는 “철도 120년 역사 속에 갇혀 있는 마음의 벽을 깨고 철도의 미래를 여는 새로운 오리진을 만들어가자”고 역설했다.

SR은 하반기 업무보고에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업무혁신방안을 필수적으로 주문하고 ‘SR 상상인 선발’ 등 내부 혁신을 강화하고 있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SR | 수서역 | 코로나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