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시공&SOC
한국철도, 유휴공간 태양광발전 임대 사업 START…“文 정부 신재생 정책 동참”
박정배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22일(수) 14:32    게시 : 2020년 07월 22일(수) 14:32
한국철도공사 대전 본사
한국철도공사가 역사와 타는 곳 지붕 등 철도 유휴공간을 태양광발전 사업자에게 임대하는 방식의 부지 개발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국철도는 철도 인프라를 활용한 태양광발전 시범사업 부지로 부산 철도차량기지 등 전국 16곳을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터는 차량정비고 건물 옥상이나 물금역 타는 곳 지붕, 구미역 옥상 주차장 등 총면적 16만1829㎡에 달한다.

앞서 한국철도는 지난 3월 한국철도시설공단과 ‘철도시설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부지 개발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철도공사는 태양광 사업 터의 활용계획과 운영 및 유지보수를 맡고 철도시설공단은 시설 제공과 사용승인을 담당하는 내용으로 세부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또 앞으로 철도시설의 효율적 활용 방안을 마련하는 데 상생 협력하기로 했다.

한편 한국철도는 철도역 타는 곳에 태양광 설비를 설치하기 위한 시공법 특허 등록을 마치고 구조물의 기초설계용역을 완료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정부의 친환경·신재생 에너지 확대 정책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관련 아이템을 발굴하고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정배 기자 pjb@electimes.com        박정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신재생에너지 | 태양광 | 한국철도공사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