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파트너십으로 비즈니스 강화
시스코와 OT 및 IT분야의 협력 강화…스마트 빌딩 표준화 앞당겨
HPE가 주관한 2020 엣지파트너로 선정
양진영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16일(목) 16:17    게시 : 2020년 07월 16일(목) 16:17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은 주요 IT 글로벌 기업들과 파트너십으로 스마트 빌딩 및 엣지 분야의 비즈니스를 강화한다고 16일 밝혔다.

먼저,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시스코(Cisco)와 스마트 빌딩 표준을 만드는 데 필요한 기술 파트너십을 구성했다.

확장 가능한 아키텍처를 사용해 보안(Cybersecurity)을 강화한 결과 인터넷 프로토콜(IP) 네트워크에 적용이 쉬운 빌딩 관리 시스템을 개발하게 됐다.

또한, 다수의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빌딩 IP 아키텍처 토폴로지에 시스코의 인더스트리얼 이더넷 스위치 (Industrial Ethernet Switch)를 사용한다. 결과적으로 기존 빌딩 레이아웃과 통합해 자사의 스마트X (SmartX) IP 컨트롤러에 연결할 수 있게 됐다. 해당 솔루션은 빌딩 관리 시스템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하도록 하며 고객의 시간과 리소스를 절약할 수 있도록 돕는다.

케이남 하다야트(Kaynam Hedayat) 슈나이더 일렉트릭 디지털 에너지 제품관리 부사장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loT 기반의 개방 플랫폼인 에코스트럭처 빌딩을 통해 실시간으로 연결해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며 스마트 빌딩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고 있다”며 “시스코의 IT 전문 지식과 자사의 에코스트럭처 빌딩 솔루션을 통해 자사의 전략파트너인 에코엑스퍼트(EcoXpert) 고객에게 최고의 솔루션을 제공하는 동시에 비즈니스 성장, 회사 차별화 및 수익성 향상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엣지 컴퓨팅 분야에서도 영향력을 높여가고 있다. 최근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휴렛패커드 엔터프라이즈(HPE)가 주관한 ‘2020 HPE 모멘텀 엣지 파트너(HPE Momentum Edge Partner of the Year 2020)에 선정됐는데, 해당 부문은 올해 신설된 분야다.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HPE는 2016년 파트너십을 통해 42U, 23U 사이즈의 HPE 엣지 센터를 생산해왔다. 이번 협업은 HPE 엣지 센터에 새롭게 선보인 6U 사이즈를 포함한다.

해당 솔루션은 서버, 스토리지 및 네트워킹 등과 같은 IT 및 랙 엔클로저(rack enclosures), 무정전전원장치(UPS), 보안 및 환경 모니터링 등 물리 인프라를 바탕으로 설계됐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IT(EcoStruxure IT)와 HPE의 통합 인프라 관리 솔루션인 원뷰(OneView)는 복원력과 가용성을 높이는 자동화된 워크로드 관리 기능을 갖춘 통합 원격 관리 소프트웨어다. 분석을 통해 설비 장애를 감소시켜 가동 시간을 높이고 효율성을 높인다.

김경록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대표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항상 파트너에게 비즈니스 혁신을 도모할 툴과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글로벌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국내에서도 협력과 성장을 바탕으로 고객이 성공적으로 디지털 혁신을 달성할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진영 기자 camp@electimes.com        양진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0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