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람보르기니, 오는 10월 서비스센터 확장 이전
기존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옮겨…총 연면적 4317.9㎡에 지하 1층, 지상 6층 규모
이근우 기자    작성 : 2020년 07월 14일(화) 15:04    게시 : 2020년 07월 14일(화) 15:04
람보르기니 서울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한다.
람보르기니 서울(SQDA모터스)이 오는 10월 기존 서비스센터를 서울 삼성동에서 동대문 지역으로 확장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

서울 동대문 지역에 새롭게 문을 열게 될 람보르기니 서울 서비스센터는 총 연면적 4317.9㎡, 지하 1층, 지상 6층 총 7층 규모로 람보르기니 차량의 일반 수리 및 판금 도장까지 진행할 수 있는 규모의 서비스센터다.

람보르기니 서울 서비스센터는 지상 1층에 마련된 사전점검 베이를 통해 고객들의 차량을 신속하게 검수하고 4층에 판금·도장 워크베이와 5~6층에 각각 위치한 일반수리 워크베이로 신속하고 정확한 서비스 처리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더불어 알루미늄 바디 리페어 전용 부스 등 최신 시설을 갖췄으며 주차 시설 및 서비스 고객 전용 라운지도 마련된다.

프랭크 슈타인라이트너 람보르기니 서울 대표는 “서비스센터가 확장 이전하면 람보르기니 고객에게 안정적인 차량 점검과 함께 쾌적한 편의시설을 제공해드릴 계획”이라며 “고객 만족 가치를 최우선으로 이를 실현해 나갈 전략”이라고 말했다.


이근우 기자 lgw909@electimes.com        이근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9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