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주민친화형 복합폐기물시설 설치를 위한 디자인 공모
5월 22일까지 접수...환경부 장관상 및 상금 500만 원
오철 기자    작성 : 2020년 03월 26일(목) 10:24    게시 : 2020년 03월 26일(목) 10:24
하남 유니온타워 전경.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주민이 선호하는 폐기물 처리시설을 만들기 위해 27일부터 5월 22일까지 ‘주민친화형 복합폐기물처리시설 공공디자인’을 공모한다고 밝혔다.

공모대상은 소각장과 음식물 폐기물처리시설로서 소각열, 전기, 바이오가스와 같은 폐자원 에너지를 활용하거나, 주차장, 영화관 등 주민 선호시설과 연계해 심미적으로 주변환경과 어울리는 시설물의 새로운 디자인을 제안하면 된다.

환경부와 환경공단은 응모디자인 중 총 16건을 선정하며, 6월 5일 수상작을 발표하고 6월 25일 시상식을 갖는다. 대상에 500만 원의 상금과 환경부 장관상을, 금상 이하 수상작에 총 1400만 원의 상금과 상장을 수여할 방침이다.

응모방법은 환경부 누리집(me.go.kr)에서 참가신청서, 작품설명서 등을 내려받아 작성 후, 공모전 전용 전자우편(energy@keco.or.kr)으로 제출하면 된다.

공모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환경부 누리집에서 찾아볼 수 있으며, 한국환경공단 에너지정책지원부(032-590-4548, 4554)나 전자우편으로도 문의 가능하다.

환경부와 환경공단은 공모전 수상작을 구체화해 표준 본보기(모델)를 만들고, ‘폐기물처리시설 설치촉진법’ 등 관련 제도를 개선해 지자체가 앞으로 폐기물처리시설을 설치할 때 적용할 계획이다.

이영기 환경부 자원순환정책관은 “이번 공모전으로 폐기물처리시설이 지역주민들에게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참신한 아이디어가 제안되길 기대한다”라며, “지자체가 앞으로 설치하는 폐기물처리시설이 하남시 유니온 파크와 같이 지역주민이 선호하는 시설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니온 파크는 2015년에 연면적 5만3000㎡ 규모로 하남시 신장2동에 설립된 소각장이다. 48톤의 폐기물을 소각하고 있지만 폐기물처리 시설이 지하에 있고 지상에는 전망대, 연못, 잔디광장, 놀이터 등의 주민편익시설을 갖춰 부정적이었던 환경기초시설의 이미지를 선호시설로 바꾼 좋은 모델로 평가되고 있다.

공모전 포스터


오철 기자 ohch@electimes.com        오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3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