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원자력환경공단, 방폐장 주변 초등학교 방사선 측정 서비스
양북·양남·감포지역 초교 생활방사선량 안전 확인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직원들이 중저준위방폐장 주변 지역 초등학교를 방문해 방사선 측정장비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생활방사선에 대한 이해 증진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중저준위방폐장 주변 지역 4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생활방사선 측정서비스를 실시했다.

원자력환경공단 측은 “측정 결과 방폐장 주변 지역 생활방사선량은 일반적인 자연방사선량 수준으로 안전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원자력환경공단은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7일까지 방폐장 주변 지역 4개 초등학교를 직접 방문해 자체 보유한 방사선 측정 장비를 활용, 학교 건물 내·외부 공간에 대한 생활방사선량을 측정했다.

또 측정 과정에 학생들을 직접 참여시켜 방사선 측정 장비 사용법과 방사선 안전교육 등을 함께 실시했다.

안상복 월성지역본부장은 “공단이 보유한 장비와 인력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생활 방사선에 대한 이해 증진 활동을 강화, 방폐장 주변 지역 주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11월 08일(금) 12:58
게시 : 2019년 11월 08일(금) 12:58


정현진 기자 jhj@electimes.com        정현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