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부발전, 국내 기업 최초 유럽 내 풍력발전단지 착공
스웨덴 중북부 ‘스타브로 풍력사업’ 착공
설비용량 254㎿, 2021년 11월 상업 운전 목표
지난 5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스웨덴 스타브로 풍력사업 금융종결식·착공식’에서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왼쪽 다섯 번째)이 사업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유럽의 풍력발전시장에 태극기를 꽂았다.

중부발전은 지난 5일(현지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사업 관계자들과 함께 ‘스웨덴 스타브로 풍력사업 금융종결식·착공식’을 시행했다고 7일 밝혔다.

스웨덴 중북부 베스터놀랜주(州)에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국내 기업이 유럽에서 시행하는 최초의 풍력발전사업이다.

스타브로 풍력발전은 254㎿ 설비용량의 대규모 사업이며 오는 2021년 11월에 상업운전에 돌입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중부발전은 이번 사업에서 건설·운영을 총괄 관리하는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며 풍력발전단지 건설에 국산 기자재를 활용함으로써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풍력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사업의 개발·건설 경험을 바탕으로 유럽 내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한다는 방침을 세운 중부발전은 네덜란드에 유럽진출을 위한 기지 역할을 하는 ‘KOMIPO 유럽’을 설립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한국과 독일의 기술·자본으로 스웨덴에서 풍력발전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에너지 전환의 선구자인 독일과 파트너십을 통해 유럽 신재생 사업을 더욱 확대하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11월 07일(목) 10:36
게시 : 2019년 11월 07일(목) 10:36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1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