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올 2분기 OLED 발광재료 시장, 지난해 동기 대비 41.1% 급성장
유비리서치 OLED 발광재료 마켓트랙 발표
올해 OLED 발광재료 시장이 활황세다.
유비리서치(www.ubiresearch.com)가 분기마다 발간하는 OLED 발광재료 마켓트랙에 따르면 2분기 실적은 3억2900만 달러로, 지난 분기 2억8200만 달러에 비해 16.6% 증가했다.
특히 지난해 같은 기간 2억3300만 달러와 비교해서는 41.1%가 늘어난 실적이다.

2분기 매출이 높은 발광재료 업체 중에는 UDC가 7270만 달러로 전체 시장의 22.1%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이데미츠코산이 12%, 머크와 다우케미칼, 노바레드가 10%를 넘는 점유율을 나타냈다. 한국 발광재료 업체 중에는 10% 이상의 점유율이 넘는 업체는 없었다.

UDC의 매출이 가장 많은 이유는 미중 무역 분쟁에서 인광 도판트 재료를 구매하기가 어려울 것으로 예상한 BOE가 6개월치 도판트 재료를 구매했기 때문이다.
인광 레드 호스트와 인광그린 호스트, p+ 재료가 모두 3000만 달러를 넘었다.

재료 사용량을 분석해 보면 2분기 전체 재료 사용량은 21.3톤으로 지난 분기보다는 21%가 많았으며, 지난해 같은 분기와 비교하면 49%가 높았다.
금액에 비해 재료 사용량이 높게 나타난 것은 중국 패널 업체들의 사용량이 높아짐에 따라 가격이 소폭 낮아진 결과로 해석된다.
작성 : 2019년 10월 02일(수) 16:05
게시 : 2019년 10월 04일(금) 10:10


윤정일 기자 yunji@electimes.com        윤정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12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