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뉴스&피플
광주시, 빛공해 저감 앞장선다
'빛공해 측정·조회시스템’ 과기부 혁신성장동력사업 선정
광주광역시가 빛공해 방지를 위해 한국광기술원과 협업으로 기획한 ‘사물인터넷(IoT)기반 빛공해 측정·통합조회서비스 실증 검증’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혁신성장동력 실증·기획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따라 주관기관인 이즈소프트와 참여기관인 에스피에이치, 한국광기술원, 한국건물에너지기술원(이하 빛공해컨소시엄)은 내년 12월까지 총 8억1000만원의 정부출연금을 지원받아 광주 전역을 대상으로 빛공해 측정·통합조회시스템의 실증 검증을 진행한다.
이 시스템은 차량에 빛측정장비를 설치해 시 전역을 이동하면서 야간조명을 측정하고 동시에 서버에서는 측정결과를 자동으로 분석하고 지리정보체계(GIS) 기반 빛공해 지도로 제작한다. 결과는 모바일 기기 등을 통해 조회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개발 시스템과 서비스에 대한 실증 검증이 완료되면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로의 확대 보급과 사업화가 이뤄질 수 있도록 공공조달 연계, 우수성과 홍보 등을 통해 빛공해 컨소시엄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시는 그동안 빛공해 저감을 위해 서울시에 이어 전국 두번째로 조명환경관리구역을 지정하고 빛공해환경영향평가 실시 등 ‘인공조명에 의한 빛공해 방지법’ 정착을 위해 힘써왔다.
송용수 시 환경정책과장은 “광주는 명실상부한 빛의 고장, 빛고을로 이번 사업을 통해 ‘좋은 빛 도시’의 모범 대상이 되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8월 21일(수) 17:47
게시 : 2019년 08월 21일(수) 17:47


최창봉 기자 ccb1970@electimes.com        최창봉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20년 1월
1234
567891011
12131415161718
19202122232425
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