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섬의 날 ‘썸 페스티벌’ 15만여명 몰려 성황
섬 가치 국민에게 알려…국립 종합연구기관 설립 청신호
전남 목포 삼학도 일원에서 열린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이 15만 방문객을 불러모으며 섬에 대한 뜨거운 관심속에서 10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만남이 있는 섬, 미래를 여는 섬’이라는 주제로 목포 삼학도 일원에서 열린 제1회 섬의 날 기념 ‘대한민국 썸 페스티벌’이 15만 방문객을 불러모으며 섬에 대한 뜨거운 관심속에서 10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섬의 날 행사는 지난해 8월 8일을 국가기념일로 제정한 후 올해 처음으로 열렸다. 사람, 만남, 평화, 연결, 꿈, 자연, 행복, 미래 등 섬이 지닌 8가지 가치를 제시하고 미래 성장동력으로써 섬의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알리는 계기를 만들었다.
섬의 날 기념행사는 무더운 날씨만큼이나 섬의 모든 것을 알리고 알기 위한 참여와 관심도 뜨거웠다.
국가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진영 행정안전부장관, 박지원·서삼석·윤소하·윤영일 국회의원, 전국 섬지역 시장·군수, 지방의원, 전국 53개 지자체, 기관, 단체와 103개 섬 주민이 대거 참여했다.
기념식에서 이낙연 총리는 그동안 전남도가 지속적으로 건의해온 ‘국립 섬발전연구기관’을 설립해 섬에 관한 문제를 연구하고 공유할 계획임을 밝혔다.
전남도는 섬 발전분야 대통령 기관표창을, 목포대 도서문화연구원은 국무총리 기관표창을, 글로벌 섬재단 곽유석 부이사장은 국민포장을 수상하는 등 전남지역 기관·단체가 정부 포상을 대거 수상했다.
특히 전국의 섬 주민 400여명이 유사이래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여 섬에서의 삶의 애환과 성공스토리 등을 이야기하고 섬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주민대회와 학술대회도 열렸다. 섬의 전통문화 계승을 위해 섬 주민들이 참여하는 섬 민속경연대회와 섬 특산품 홍보를 위한 경매 이벤트에선 행사기간 모두 완판되는 성과를 거뒀다.
전국 어린이 그림대회·동요대회, 해양직업 체험관, 스타셰프 푸드쇼, 요트 체험, 유명가수가 출연하는 케이팝(K-pop) 콘서트 등 부대행사는 어린이, 청소년이 대거 참여해 섬의 날 홍보에 톡톡히 기여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처음으로 열린 섬의 날 행사에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전국 각지에서 참여해준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전국에서 섬이 가장 많은 전남에서 섬 정책을 적극 추진해 ‘가고 싶고 살고 싶은 섬’으로 육성, 블루 이코노미를 실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8월 11일(일) 22:06
게시 : 2019년 08월 11일(일) 22:06


최창봉 기자 ccb1970@electimes.com        최창봉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8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