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5G DU 상용망' 적용
AAU 최대 36개 연결…2배 이상 데이터 트래픽 처리
LG유플러스 직원들이 5G 상용망에 적용한 대용량 5G DU를 점검하고 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5G 커버리지를 효율적이고 수월하게 확보할 수 있도록 기지국 장비 경량화와 집적화를 추진한다. 기존 대비 2배 이상 데이터 처리가 가능한 대용량 5G DU(Digital Unit)를 개발, 상용망 적용을 시작한다.

1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5G DU는 스마트폰과 무선 신호를 주고받는 AAU(Active Antena Unit)로 들어온 신호를 디지털로 변환해 코어장비에 전달하는 역할을 한다. 대용량 5G DU는 AAU 수용 용량이 기존 대비 2배에 달한다. DU에 연결 가능한 AAU는 최대 36개다.

36개 AAU를 연결할 수 있는 대용량 5G DU 상용망 적용은 국내에서 이번이 처음이다. 또 AAU 수용 용량 증가에 따른 가입자 트래픽 처리 용량도 20Gbps에서 50Gbps로 2.5배 늘렸다. 고객들은 대용량 5G DU가 구축된 곳에서 속도저하 없이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지속 이용할 수 있다.

특히 DU 설계 시 집적도를 높이고 장비 경량화를 통해 기존 장비와 동일한 크기로 개발, 국사 공간의 효율성을 높였다. 전력 사용량도 크게 개선했다. 기존 DU는 36개 AAU를 수용하려면 DU 2대가 필요하다. DU당 전력은 1.33KW, 총 2.66KW를 사용한다. 신규 DU는 대용량으로 1대만 필요하다. 전력 사용량도 0.89KW로 대폭 줄여 기존 대비 66% 이상 전력을 절감할 수 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NW개발담당은 "5G 대용량 DU를 서울, 수도권 중심으로 구축했다"며 "가입자 증가에 맞춰 더욱 효율적이고 신속한 커버리지 확대와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8월 01일(목) 17:34
게시 : 2019년 08월 01일(목) 17:39


정수지 기자 jsj@electimes.com        정수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5G | LG유플러스 | 하현회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