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서울반도체, 2Q 매출 2833억·영업익 66억
영업익 전년比 62%↓…공장 이전·대손상각비 영향
3Q, 마이크로 LED 시장 공략
서울반도체(대표이사 이정훈)는 올해 2분기 매출액 2833억원, 영업이익 66억원, 상각전영업이익(EBITDA) 357억원을 기록했다고 지난달 31일 밝혔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유사한 수준을 유지하며 지난 1분기에 제시한 2800억~3000억원 사이 매출 가이던스를 충족했다. 자동차조명 관련 매출이 꾸준한 동시에 모바일, 디스플레이 사업부의 차별화한 신기술 확대가 매출로 이어졌다.

TV 제품 등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증가한 것도 주효했다. 매출 총이익률은 지난 1분기 22.8% 이후 2분기 24.5%를 기록하며 증가세로 돌아섰다.

영업이익은 전년 176억원 대비 62% 하락한 66억원을 냈다. 이는 지난해 말 시작된 글로벌 고객 거점 다변화와 신규 고객 확보를 위해 공장 설비를 해외로 이동한 데 따른 생산중단 비용 증가가 영향을 미쳤다. IFRS 국제회계기준 변경에 따른 약 130억원 대손상각비 등도 영업이익을 끌어내렸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2분기를 기점으로 바닥을 찍고 하반기에는 베트남 설비 안정화와 성수기 진입에 따른 가동률 상승으로 긍정적 매출이 기대된다"며 "성장률이 상대적으로 높은 자동차 부문과 모바일·TV·디스플레이 사업부, SunLike 등 매출이 하반기 매출과 이익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반도체는 오는 3분기 매출 목표 역시 상반기와 동일한 2800억~3000억원을 내놨다.

유승민 서울반도체 IT영업본부 부사장은 "최근 고객사에게 마이크로 LED Display 양산 승인을 얻는데 성공하며 하반기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서울반도체가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 시장을 개척하고 공략해 디스플레이의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고 말했다.
작성 : 2019년 07월 31일(수) 17:16
게시 : 2019년 07월 31일(수) 17:17


정수지 기자 jsj@electimes.com        정수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키워드 : 마이크로LED | 서울반도체 | 이정훈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9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