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중부발전, 중소·농업기업 온실가스 감축사업 지원
사업 비용 지원하고 온실가스 감축량 확보
10년간 100억원 투자...온실가스 25만t 감축·77명 고용 창출 기대
[ 날짜별 PDF ]
김호빈 한국중부발전 기술본부장(앞줄 왼쪽 네 번째)과 중소·농업기업 대표들이 '코미-愛너지 사업' 계약체결을 마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이 중소·농업기업과 손잡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행보를 이어갔다.
중부발전은 14일 중소‧농업기업 15개사, 온실가스 감축사업 컨설팅 업체 2개사와 함께 ‘제1회 코미-愛너지 사업’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온실가스 감축을 통한 공유가치 창출을 목표로 하는 코미-愛너지 사업은 중소·농업기업의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설비 교체비용과 온실가스 감축량 인증비용을 중부발전에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중소‧농업기업은 중부발전으로부터 비용을 투자받아 온실가스를 감축하고 중부발전은 온실가스 감축량을 확보할 수 있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코미-愛너지 사업은 대‧중소기업의 협력으로 온실가스 감축과 중소기업 경영수지 개선이 가능한 공유가치 창출 사업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코미-愛너지 사업에 많은 기업이 참여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앞으로 매년 2회 공모를 통해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앞으로 10년간 100억원을 투자해 온실가스 25만t을 감축하고 77명의 고용 창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작성 : 2019년 03월 14일(목) 20:49
게시 : 2019년 03월 14일(목) 20:50


장문기 기자 mkchang@electimes.com        장문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9년 3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