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환경부, 네이버와 전기차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 구축한다
환경부-네이버, 전기차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 강화 업무협약
국내 최초 포털 지도 서비스 내 전기차 운행 관련 정보 구축
[ 날짜별 PDF ]
앞으로 네이버 지도 서비스를 이용할 때 전기차 충전시설이 어딨는지를 보다 쉽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환경부(장관 김은경)는 네이버와 11일 전기차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전기차 이용 활성화를 위해 네이버 지도 서비스 내 전기차 충전시설 정보 제공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전기차 이용자는 네이버 포털 지도 서비스에서 전기차 이용 시 필요한 정보를 보다 쉽게 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는 네이버 지도의 ‘다이나믹 지도판’ 기능 업데이트를 통해 10월 11일부터 공개됐다.

다이나믹 지도판은 전기차 충전소, 경기장, 호텔 등 특정 장소와 관련된 다양한 부가 정보들을 지도 화면 및 검색결과 화면에서 바로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능이다.

이번 다이나믹 지도판에서는 주유소와 차별화된 전기차 충전소 상징(심볼)이 노출된다. 또 충전소 검색 시 별도의 상세 페이지 진입 없이 지도상에서 바로 실시간 충전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하단 상세 페이지에서는 충전 방식 정보와 충전 가능 충전기 대수도 확인할 수 있다.

주변탐색기능을 통해 현재 위치에서 가까운 곳에 위치한 전기차 충전소 정보를 확인하고 자주 찾는 충전소를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이주창 환경부 대기환경과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전기차 충전 기반 서비스 확대의 새로운 시도로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 협업해 전기차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10월 11일(목) 18:08
게시 : 2018년 10월 11일(목) 18:08


김예지 기자 kimyj@electimes.com        김예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0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