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한전KDN 전력설비 관리에 AR・VR 활용한다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전KDN이 전력설비 관리의 효율을 높이기 위해 AR・VR 기반 솔루션을 개발했다.
한전KDN(사장 박성철)은 10일 산업환경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효율적인 설비관리를 통해 전력 품질향상에 기여하기 위해 AR·VR 기반의 eRMI(energy Realistic Media Interface, 에너지실감미디어인터페이스) 솔루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eRMI솔루션은 기존의 발전, 송변전, 배전 및 판매에 이르는 전력 전 분야 ICT시스템과 AR·VR 콘텐츠 및 디바이스를 보다 쉽게 연결해 주는 솔루션으로, 다양한 ICT시스템에서 디바이스를 관리할 수 있는 공통된 인터페이스를 제공한다. AR·VR 콘텐츠와 3D 모델링 객체를 관리해 최소한의 작업으로 AR·VR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한다.

최근 전력설비는 도시의 미관과 시민의 안전을 위해 점차 지하로 내려가고 있으며, 지하에 설치된 설비들은 육안 관측이 용이하지 않아 지속적인 감시 및 관리가 어려워 화재, 침수, 외부인의 침입에 의한 고의 파손 등으로 전력 대란이 발생할 가능성이 증가하면서 AR·VR 기술을 이용한 지하 시설물에 대한 효율적인 관리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또한, 고가의 전력설비에 대한 장애점검이나 원자력발전소의 재난상황 등 실제 상황을 연출하기 힘든 부분을 가상의 환경으로 구성한 후 교육생이 실제 상황과 최대한 유사한 환경을 사전에 경험하고 훈련받아 유사시 체계적인 대응이 가능하도록 하는 체험형 교육이 중요시되고 있다.

한전KDN 관계자는 “전력산업 전 분야에서 최소의 비용으로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AR·VR 기술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eRMI솔루션 적용을 통해 전력계통의 안정적인 운영과 전력 품질향상에 기여함으로써 에너지ICT 공공기관인 회사의 위상에 맞게 국내 전력산업의 선진화를 이루고,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도 가능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10월 11일(목) 14:22
게시 : 2018년 10월 11일(목) 14:49


유희덕 기자 yuhd@electimes.com        유희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0월
123456
78910111213
14151617181920
21222324252627
28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