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에너지Biz
이훈 의원, 2년 연속 국회의원 헌정대상 수상
강원랜드 채용비리, 전안법, 소상공인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 특별법 등 공로

[ 날짜별 PDF ]
이훈 의원(왼쪽)이 헌정대상을 수상하고 있다.
국회 이훈 의원(더불어민주당, 금천구)이 11일 법률소비자연맹이 뽑은 ‘제20대 국회 2차년도 의정활동 종합평가회’에서 헌정대상을 수상,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수상자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70여개 시민단체로 구성된 ‘국정감사 NGO 모니터단’의 주관단체인 법률소비자연맹이 국회의원 의정활동을 12가지 항목기준인 ▲본회의 재석 ▲상임위원회 출석 ▲법안표결 참여 ▲처리된 대표법안발의 성적 ▲처리된 공동발의 성적 ▲국정감사 현장출석 ▲국정감사 우수의원 ▲대정부질문 가점 ▲예결산특별위원회 활동 ▲윤리특별위원회 감점 ▲비상설특별위원회 활동 ▲상임위 소위원회 활동 등으로 계량화했고, 그 결과 전체의원(300명) 상위 25%인 75명의 의원을 헌정대상으로 선정했다. 이훈 의원은 100점 만점에 종합점수 95.41점을 기록해 17위를 기록했다.

이 의원은 20대 전반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에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활로를 모색하고, 합리적인 에너지정책을 안착시키기 위해 정책제안과 법안을 발의했다. 에너지공기업 민영화 방지, 전기용품 및 생활용품 안전관리법(전안법) 전부개정으로 이해관계가 상이한 단체들의 의견을 잘 수렴하고 설득해 안전기준은 유지하되 과도하게 부과된 인증 부담을 완화했다.

국정감사에서는 전기요금 총괄원가 공개, 강원랜드 채용비리 등 굵직한 문제들을 제기했고, 최근에는 대기업의 골목상권 잠식과 극심한 내수 침체로 생존에 위협을 받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들을 보호하기 위한 ‘소상공인 생계형 적합업종 지정 특별법’을 통과시켰다.

이 의원은 “지난 2년간의 의정활동에 대해 좋은 평가를 받아서 보람도 있지만, 무거운 책임감도 느낀다” 면서 “처음 국회에서 선서할 때 그 마음가짐으로 남은 후반기 국회에서도 더 성실하고 늘 한결같은 자세로 국민에게 봉사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작성 : 2018년 07월 12일(목) 11:03
게시 : 2018년 07월 12일(목) 11:03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