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경제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노후 에스컬레이터 교체된다
10월 31일까지 5호선 환승통로 전면 폐쇄
[ 날짜별 PDF ]
서울교통공사(사장 김태호)는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환승통로에 설치된 노후 에스컬레이터 교체 공사를 위해 7월 18일부터 10월 31일까지 5호선 환승통로를 완전히 폐쇄한다고 11일 밝혔다.

다만 2호선과 4호선 간의 환승은 정상적으로 이뤄진다.

서울시에 따르면 지난해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의 평일 기준 하루 평균 환승인원은 29만명이다. 이중 2호선~5호선 간 환승인원은 4만명, 4호선~5호선 간 환승인원은 8만3000명에 달한다.

환승통로가 폐쇄되면 5호선과 2·4호선 간의 환승이 불가능해져 우회경로를 이용해야 한다.

5호선과 2호선 간 환승하는 승객은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에서 한 정거장 떨어진 을지로4가역에서 환승이 가능하다. 4호선에서 5호선으로 환승하는 승객은 4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에서 2호선으로 환승해 을지로4가역, 왕십리역 등에서 5호선을 이용할 수 있다. 4호선 동대문역에서 1호선으로 환승해 종로3가역에서 5호선으로 갈아타는 방법도 있다.

우회경로를 통한 예상 소요시간은 서울교통공사 홈페이지 사이버스테이션(seoulmetro.co.kr) 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또타지하철’에서 7월 17일부터 검색할 수 있다.

인접역을 통해 우회환승을 하지 못하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에 내린 경우 출구를 통해 지상에서 환승하는 방법도 가능하다. 5호선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비상게이트를 통해 6번 출구로 나온 후 5번 출구로 다시 들어가 2호선이나 4호선 비상게이트를 이용해서 승차하면 된다. 역방향으로도 이용이 할 수 있다. 이 경우 지하 환승통로를 통해 환승할 때와 비교해 약 12분이 더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환승하려는 승객이 비상게이트를 통하지 않고 선·후불 교통카드로 게이트에 하차 태그를 한 경우 30분 이내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의 다른 호선(5호선~2·4호선) 게이트에 승차 태그를 하면 환승 할인이 특례 적용된다. 단 최단거리 경로 계산법이 달라져 추가운임이 발생할 수 있고 환승횟수가 1회 차감된다.

이번에 교체되는 에스컬레이터 3대는 설치된 지 20년이 넘었다. 지난해 이들 에스컬레이터의 장애 건수는 월평균 4.97건으로 서울교통공사가 관리하는 다른 에스컬레이터의 장애 건수가 월평균 0.9건이었던 것과 비교해 5배 이상 높았다.

서울교통공사는 환승통로 전면 폐쇄 결정에 앞서 부분 폐쇄를 고려했으나 혼잡도 증가로 인한 승객 안전 문제가 지적됐다. 지난해 4월 서울교통공사가 실시한 보행량 조사에 따르면 현재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역 환승통로는 흐름계수가 43(인/분/m)으로 계단 보행이 가능한 최저치 수준으로 나타났다. 이러한 상황에서 부분 폐쇄를 하게 되면 승객이 이용할 수 있는 계단 폭이 150cm 줄어들어 흐름계수가 55.3(인/분/m)으로 높아진다.

공사 관계자는 “환승통로가 폐쇄되어 많은 불편이 예상되지만 공사 기간이 단축돼 빠른 시간 안에 안전사고 없이 공사를 완료할 수 있을 것”이라며 “더 안전하고 편리한 에스컬레이터 이용을 위해 시민 여러분의 이해와 협조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7월 11일(수) 18:10
게시 : 2018년 07월 11일(수) 18:10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9월
1
2345678
9101112131415
16171819202122
23242526272829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