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전기경제 시공&SOC 뉴스&피플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문화
워마드, 성체 훼손 뿐 아니라 하느님 저격하는 글까지…"그런 것들을 왜 숭배해"
[ 날짜별 PDF ]
워마드 성체 훼손 논란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남성 혐오 사이트 '워마드'가 성체 훼손으로 비난을 자초했다.

10일 '워마드' 이용자 중 한 명은 "엄마, 아빠를 따라 성당에 갔다가 성체를 가져왔다"라며 성체에 낙서를 하고 불태운, 성체 훼손 사진을 게재했다.

이 '워마드' 이용자는 성체 훼손을 뛰어넘어 "사탄도 남자라 여자들을 집단강간하는데 내가 왜 그런 것들을 숭배해야하냐"라며 예수를 '강간충'으로 지칭하기도 했다.

또한 해당 글을 게재한 '워마드' 이용자 뿐 아니라 수많은 '워마드' 이용자들은 또 다른 성체 사진과 천주교를 모욕하는 글을 수차례 반복해서 올리기도 했다.

'워마드' 이용자들은 "마리아 역시 하느님에게 XX 당해 예수를 잉태했다. 하느님은 XX범이다"라며 천주교라는 종교 전체를 모욕하는 태도를 보였다.

성체 훼손 글을 최초로 게시한 '워마드' 이용자는 "천주교는 여성 차별적 종교다"라는 생각으로, 이를 비난하기 위해 성체 훼손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작성 : 2018년 07월 11일(수) 13:12
게시 : 2018년 07월 11일(수) 13:12


심지원 기자         심지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전기계 캘린더
2018년 11월
123
45678910
11121314151617
18192021222324
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