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정치
정책
화제의 인물
만나봅시다
인사·동정
전국
임춘택 에너지기술평가원장, 석탄발전 환경설비 현장방문
4일 신보령 및 보령발전본부 방문...석탄발전 미세먼지 저감 방안 모색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임춘택 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왼쪽 두번째)이 보령발전본부를 방문해 제어동을 둘러보고 있다.
임춘택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이 4일 국내 석탄발전소의 미세먼지 저감 환경설비 현황 파악과 관계자 간담회를 위해 한국중부발전 신보령 및 보령발전본부를 찾았다.

임 원장은 국내 최초 1000MW 초초임계압 국산화 기술로 개발된 신보령발전본부 1, 2호기의 중앙제어실을 방문해 환경설비 운전 상황을 확인했다.

또 국내 최대 규모인 보령발전본부에서는 제어동 등을 방문하고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에기평의 역할과 연구개발 지원방향 등에 대한 관계자 의견을 수렴했다.

에기평은 석탄발전 미세먼지 저감 기술개발을 위해 2016년부터 측정·분석, 집진 등의 분야에 총 778억원 규모로 지원하고 있다. 또 석탄발전소의 미세먼지 제어와 관리를 위한 배출량 측정과 생성원인 분석, 다양한 소규모 환경설비 성능개선 R&D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 하반기에는 500MW 대형발전소 탈황설비와 습식 전기집진기 성능개선 현장실증을 지원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발전부문 미세먼지를 2022년까지 44% 감축을 목표로, 기존 발전소의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대적 성능개선을 통해 우리 기업의 트랙레코드 확보와 수출산업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작성 : 2018년 07월 04일(수) 22:28
게시 : 2018년 07월 04일(수) 22:29


정형석 기자 azar76@electimes.com        정형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7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