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금융
부동산
증권
경제일반
한국거래소, 신한은행과 ‘중소·벤처 투자중개망’ 런칭
투자매칭 가능성 높이기 위해 27개 벤처캐피탈 신규 편입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한국거래소와 신한은행은 2일 우수 기술 중소·벤처기업과 상장기업·벤처캐피털과의 투자매칭 지원 플랫폼인 ‘KRX-신한 중소벤처 투자중개망’을 론칭했다.
양 기관은 지난달 5월 신한은행이 선정한 기술평가 우수기업을 소개하는 별도 투자중개망 신설에 합의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뒤 홈페이지 구축, 투자자 풀(POOL) 확보, 투자유치 희망 우수기업 선정 등 후속 작업을 진행해 왔다.
특히 한국거래소는 투자매칭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한국성장금융, 한국벤처투자 등의 추천을 받아 스타트업 투자에 강점이 있는 벤처캐피털 27개사를 투자자 풀로 신규 편입했다.
이날 오픈한 투자중개망은 실질적인 투자매칭이 이뤄질 수 있도록 벤처캐피털 등과의 사전면담을 통해 투자자와 투자유치 희망기업의 니즈를 고려해 구축했다.
투자자는 신한은행이 엄선한 기술 우수기업의 기술경쟁력 등 핵심 투자판단 정보를 외부기관의 기술신용평가서를 통해 쉽고 빠르게 파악할 수 있다. 투자유치 희망기업은 전략적 투자자(상장기업)와 재무적 투자자(VC) 모두를 대상으로 하는 원스톱 투자유치가 가능하며, 투자매칭 시 신한은행으로부터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받을 수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투자중개망은 상장기업의 신성장동력 발굴과 초기 기술기반 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고자 구축했으며, 기존 M&A 중개망과 함께 중소벤처기업의 혁신성장 지원에 좋은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작성 : 2018년 07월 02일(월) 13:52
게시 : 2018년 07월 02일(월) 13:52


디지털뉴스팀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7월
1234567
891011121314
15161718192021
22232425262728
2930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