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기기
SOCㆍ안전
그린비즈
Living&Lighting
산업정책
기업CEO
월간이슈
철도공단, 전차선로 중소협력업체와 기술발전 상생의 장 마련
중소협력업체의 애로사항 청취와 토론회 가져
[ 날짜별 PDF ]
지난 11일, 12일 양일간 대전 한국철도시설공단 본사에서 열린 ‘상생 협력 및 기술발전을 위한 토론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전기열차에 전력을 공급하는 핵심설비인 전차선로 설계와 시공을 담당하는 국내 중소협력업체 등 약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11일, 12일 양일간 ‘상생 협력 및 기술발전을 위한 토론회’를 본사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전차선로는 전기열차 운행을 위한 2만5000V 전력을 공급하기 위해 궤도 상부에 일정 높이로 설치하는 가공선로와 지지물, 금구류 및 장치류 등 다양한 부속설비를 뜻한다.

이번 토론회는 200km/h부터 400km/h까지 속도등급별 핵심기술과 기존선 고속화 설계방안과 국내 지형특성 등 건설 환경에 최적화된 전차선로 시스템에 대한 전문가 토론, 협력업체 애로사항 청취, 개선방안을 모색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또 전차선로 합리적 설계방안과 국제적 기술동향에 대한 철도공단 직원의 강의를 통해 기술발전 방향도 함께 논의했다.

이인희 공단 전철처장은 “앞으로도 전철전력 전 분야의 중소업체와 협력을 강화해 신기술 개발을 적극 추진 할 것”이라며 “중소기업의 활로 개척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작성 : 2018년 06월 14일(목) 11:06
게시 : 2018년 06월 14일(목) 11:06


김광국 기자 kimgg@electimes.com        김광국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6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