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Biz 산업 뉴스&피플 금융.부동산 오피니언 전기문화
전기기기
SOCㆍ안전
그린비즈
Living&Lighting
산업정책
기업CEO
월간이슈
농업과 4차 산업혁명 기술 접목…온실 스마트팜 특허 '급증'
특허청, 2008년 1건서 2010년 30건 ‘껑충’
[ 해당기사 PDF | 날짜별 PDF ]
농업 노동력을 절감하고 농작물의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온실 스마트팜(Smart Farm) 기술이 각광받고 있다.

10일 특허청에 따르면 2008년 1건이던 온실 스마트팜 관련 특허출원 건수는 2010년에 30건으로 급증했다. 이후 2012년 43건, 2014년 60건, 2016년 85건으로 점점 증가했다.

2017년에는 61건이 출원돼 2010년 이후 연평균 약 11%의 출원 증가율을 보이고 있다.

온실 스마트팜 기술은 온실에서 주로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모바일 기기 등을 통해 원격으로 생육환경을 조절해 농작물을 재배할 수 있는 기술이다.

출원인별로 살펴보면 기업(42.9%), 교육기관(21.5%), 개인(20.8%), 연구기관(10.1%), 국가 및 지자체(4.7%) 순으로 출원돼 기업 출원의 비중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기술별로는 통합제어 기술이 126건(27%)으로 가장 많았고, 그다음으로 재배시설 기술(122건, 26%), 광원 관련 기술(98건, 21%), 관수 및 양액 공급 기술(47건, 10%), 작물 생장 모니터링 기술(44건, 9%), 기타 기술(29건, 6%) 순이었다.

재배시설 기술로는 온실, 식물공장, 수경재배 시스템 등 온실 스마트팜에 필요한 시설에 관한 기술이 출원됐다.

광원 관련 기술로는 지능형 LED 조명, 태양광과 인공광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조명 등에 관한 기술들이 있다.

관수 및 양액 공급 기술로는 스마트 밸브를 이용한 물 및 양액 공급 기술, 순환식 양액재배 기술 등이 출원됐다.

구본경 특허청 농림수산식품심사과장은 “농업 기술에 ICT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이 결합된 온실 스마트팜 기술에 대한 연구 개발이 더욱 활발하게 이뤄지면 관련 분야의 시장이 새롭게 개척될 수 있고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작성 : 2018년 06월 11일(월) 12:43
게시 : 2018년 06월 12일(화) 09:44


김승교 기자 kimsk@electimes.com        김승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 본 뉴스
전기계 캘린더
2018년 6월
12
3456789
10111213141516
17181920212223
24252627282930